[G2쇼크 후폭풍]⑦中, 글로벌 성장동력에서 덫으로