현대차 디자인 철학, 밀라노서 알린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