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30억 거머쥔KT 자회사 CEO