경제민주화 논란 속 최대주주 변경 줄어