코스닥 8년만에 독자운영,왕년의 명성 찾을까?