삼성도 스마트폰 수익 둔화덫에 걸리나