서울 남성의 삶, 父취업자 > 子취업자