이재영-서종대 ‘시너지의 힘’