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ETF 강자’ 삼성자산운용, 채권형도 독보적 성장세