동부증권, 감사 영입 ‘산 넘어 산’