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백산수 신공장을 가다] ①천지의 물이 \'내두천\'으로