구본무 회장 등 LG 경영진, 청년희망펀드 100억 기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