KT스카이라이프, 방송광고 패러다임 바꾼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