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CEO&] `정면돌파` 택한 이명희 회장