팔면 팔수록 적자, 벼랑끝 소셜커머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