삼성SDI, 한국전력과 글로벌 ESS시장 공략