소비절벽 현실로…0%대 저성장 고착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