신현우 前옥시 대표, 불스원 헐값 인수 논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