롯데마트, 파트너사 쓴소리 듣는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