국세청, 역대 최대규모 사무관 승진 인사