31조 용산사업 청산, 이제부터는 소송전