조선업계에 부는 \'훈풍\', 믿어도 될까