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TV를 지켜라]①삼성·LG, 지구촌을 사로잡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