갑의 횡포, 결국 오너의 문제