현대차, 브랜드에 예술을 입히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