삼성전자서비스, 협력사 상생 나선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