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어닝 2016]에쓰오일, 최고점 찍었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