이상운 효성 부회장의 ‘축구 소통論’