권영수 LGU+부회장, 식사스킨십 가장 많은 사람은…