조세소송만 25년, 소순무 변호사 특별선물 받아