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서경배 vs 차석용]下 경영성과로 거둔 열매는 달았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