상시 구조조정만이 답이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