\'교착\' 대우조선, 결국 법정관리 가나