현대차, ‘커넥티드 카’로 미래를 연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