SK하이닉스, 차세대 그래픽 D램 개발