두산중공업, 발전 플랜트 미래 기술 공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