1인 가구 소비여력, 3~4인 가구보다 높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