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어닝 17·2Q]KCC, 더 팔고도 덜 남았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