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時時骨骨]웅진씽크빅, ‘보다 못해’ 5년 만에…