열매 맺은 LG화학 vs 허점 보인 롯데케미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