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CEO&CEO] \'위기설 긴급진화\' 동부 김준기 회장