이통3사, 노키아와 5G 연맹 강화한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