이트레이드증권, 선물옵션 속도 향상 외