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어닝17·3Q]LG하우시스, 사업별로 ‘냉·온탕’