평창에 몰려간 은행장들, 올림픽 띄운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