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어닝 17·3Q]롯데케미칼, 라이벌 LG화학 ‘맹추격’