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어닝 17·3Q]SK증권, 채권 손실에도 흑자