\'갈길 먼\' 5G 시대...\'몸 단\' 삼성