IT통합 코오롱, 성장·수익 \'두마리 토끼\' 잡는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