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증시&이슈]U헬스케어株, 오지지역 원격진료 기대